(이미지는 클릭하면 좀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.)


(이미지는 클릭하면 좀 더 크게 보실수 있습니다.)



단렌즈나 수동 렌즈의 천국이라 불리는 펜탁스지만..


광각의 경우에는 선택의 폭이 굉장히 좁습니다.


많지 않은 광각중에 하나인 DA 12-24를 영입했습니다..


개인적으로 풍경, 풍경중에서도 야경에 흥미가 있었는데..


검색도중 12-24로 찍은 야경(물론 찍으신 분의 내공이 엄청나지만...) 사진을 보고는 '이거다'라는 생각이 팍...


그 와중에 펜탁스의 축복이라는 DA 16-45도 영입 고려 대상이었는데, 한동안 장터에 매복한 결과..


12-24를 구매하게됐네요..


처음에는 번들렌즈들로만으로도 충분할 것 같았는데, 사람 욕심이라는게 참...


어쨌든 오늘 받아서 나가보려고 했으나.. 날씨가 영...


밤에 비가 안온다면 삼각대를 들쳐메고 한강이라도 가봐야겠네요. :D


'Landscap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청설모..  (0) 2012.07.18
행운을 위한 행복의 희생..  (0) 2012.07.16
드디어 da 12-24를 영입했습니다.  (0) 2012.07.11
7월 7일 스냅..  (0) 2012.07.07
야구장 가고 싶다..  (0) 2012.07.05
일상 스냅...  (0) 2012.07.02
Posted by Cyrus kinetickh

댓글을 달아 주세요